News
Read our latest news and announcements
Home
News
News
News
바다 위 ′′스마트 선박′′,육상에서 원격 조정
작성자 : 관리자(helpdesk@mecys.com) 작성일 : 2020-10-13 조회수 : 17165
파일첨부 :

 

당사 마린웍스의 IT기술 관련 언론 기사

 

 

 

 

 

바다 위 ′′스마트 선박′′,육상에서 원격 조정

 

{앵커:
IT기술(마린웍스 사 보유 기술)이 접목된 스마트선박 보급으로, 이제는 전 세계 바다 위에 떠있는 선박이 어떤 상태인지
한눈에 볼 수 있는 시대가 됐습니다.

선박 위치나 입출항 정보는 물론, 연비까지도 육상에서 제어할수 있게 됐습니다.

김성기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달 22일,부산항을 떠나 중국 상하이로 출항한 HMM 더블린호입니다.

컨테이너를 2만4천개까지 실을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로,첨단 IT기술이 접목된 스마트 선박입니다.

출항 14일차인 지금,부산의 선박종합상황실!
더블린호의 현재 위치는 물론,입출항 정보와 현지 기상상황 등이 실시간으로 모니터에 나타납니다.

부산항을 떠날 때보다 화물은 5천개 더 늘었고,연비와 엔진 상태도 양호합니다.

선박 내외부 상황은,14곳에 설치된 CCTV를 통해 생생히 전달됩니다.

HMM이 국내에서 첫 운영에 들어간 상황실인데,스마트선박 20척과 실시간 소통이 가능합니다.

도착 전 항만 상황에 맞게 운항 속도를 조절하거나,항로를 최적화하면 연료 소모를 크게 줄일 수 있습니다.

선박의 승인을 받을 경우,이 상황실에서는 운항중인 선박의 제어도 가능합니다.

무엇보다 선박통행이 많은 싱가폴 해협이나 수에즈운하 같은 위험지역의 신속한 대응이 장점입니다.

{최종철/HMM 해사총괄 전무/′′상황실을 통해서 안전운항을 확보할 수 있고
최근 가장 큰 화두인 연료절감과 환경오염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선체와 기관에 설치된 9천개 센서를 통해 수집되는 빅데이터는 향후 자율운행 선박 등에 적용이 가능합니다.
KNN김성기입니다.

 

 

기사 원문 : https://tv.naver.com/v/16174275

기사 출처 : KNN뉴스(김성기 기자)

 

 

 

 

 

 

 

 

 

이전글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조선해양ICT 강소기업 마린웍스와 “선박의 디지털화와 뉴노멀 시대를 위한 스마트 선박관리플랫폼 기술 소개” 세미나 개최
다음글 HMM, 업계 최초 ‘선박종합상황실’ 오픈
       
부산시 동구 고관로 62 마린웍스
Tel. 051-441-1922 | Fax. 051-441-1923
Copyrightⓒ2018 Marineworks. All rights reserved.